찬불가 사랑방
http://cafe.bongjeongam.or.kr/jabimujok
    지대방장 : 자비무적 개설일: 2007.08.06 | 회원: 51 | 공개여부: 공개
로그인 하시기 바랍니다.
기 본 교 육
찬불가 교실
본 래 면 목
자유 게시판
즐거운 음악
회원정보보기

찬불가 교실

  번호: 40
  청산은 나를보고
  글쓴이 : 자비무적 날짜 : 2007.08.29 19:14   조회 : 892

9월 6일 회화나무 합창단에서

김진경 지휘자님께  배운곡입니다...

존경하고 소중한 조계사 여러 법우님!

따라서 불러보세요. 열심히 배워보세요

불국정토 이룩하는 그날까지.....

나옹선사 글 / 청산은 나를 보고/P>

                                      작곡 / 백영운      

청산은 나를 보고 말없이 살라 하고

창공은 나를 잡고 티없이 살라 하네.

탐욕도 벗어 놓고 성냄도 벗어 놓고

물같이 바람같이 살다가 가라 하네. 

세월은 나를 보고 덧없다 하지 않고

우주는 나를 보고 곳없다 하지 않네.

번뇌도 벗어 놓고 욕심도 벗어 놓고

강같이 구름같이 말없이 가라 하네

우~우~~~~~~~~~~~~~~~~

말없이 살라하네 푸르른 저 ~산들은

티없이 살라하네 드높은 저~ 하늘은

탐욕도~ 벗어놓고  성냄도 벗어놓고

물같이~ 바람같이 살다가 가라하네

우~ 우~~~~~~

이 시는 고려말 공민왕의 王師(왕사)였던 나옹스님의 懶翁和尙 歌頌

( 나옹화상가송)에 수록된 불교 가사 (佛敎 歌辭)입니다.

이제 모든 것을 다 훨훨 벗어 던져버리고 無心 (무심)으로

돌아가라는 진리의 외침이며 가르침입니다.




꼬리말등록
 


전체 57 개, 5/6 페이지
    번호   |     파일   | 제목 |        글쓴이 |    조회 |    작성일
17 빛으로 돌아오소서 자비무적 703 2007-10-13
16  봉 정 암 [1] 자비무적 665 2007-10-03
15 바람부는 산사 [247] 자비무적 1328 2007-10-01
14 공심공체 둘아닌노래 자비무적 597 2007-09-01
13  해탈의 기쁨 [1] 자비무적 761 2007-09-01
12  청산은 나를보고 자비무적 892 2007-08-29
11  님께로 가오니 [249] 자비무적 1329 2007-08-26
10 무소의 뿔처럼 혼자서 가라 자비무적 562 2007-08-26
9  나유타 [1] 자비무적 595 2007-08-26
8  가 야 지 자비무적 558 2007-08-19
1 2 3 4 5 6